조회 수 429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Knowledge_picture-RMS.jpg


------------------------
앰프의 출력???
------------------------

앰프의 출력이 큰 것일 수록 좋다는 것은 많은 사람들이 공감하는 이야기입니다. 그런데 최근에 나오는 조그마한 PC용 소형 스피커나 미니 오디오를 보면 '출력! 3000W!' 같은 광고문구가 붙어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에 반해 가격이 수십배가 넘는 고가의 진공간 앰프는 출력이 5W 남짓인 경우도 있습니다. 그렇다면 과면 출력 3천 와트짜리 PC스피커가 5와트 짜리 진공관 스피커 보다 실질적인 출력이 좋으냐? 라고 하면 그렇지 않다고 할 수 있습니다. 
3000W와 5W는 어마어마하게 큰 차이를 보이는 것 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일종의 눈속임이나 다름 없습니다.


1. 순간최대출력과 정격출력
 오디오의 출력이라는 젓은 일반적으로 '순간최대출력(PMPO, Peak Music Power Output)과 정격출력(RMS, Root Mean Square values)으로 나누어집니다. 


 순간최대출력(PMPO)이란 음의 왜곡을 생각하지 않고 기기가 낼 수 있는 최대 출력값으로 0.01초 이내의 극히 짧은 순간에 생기는 이론상 출력값입니다. 이에 비해 정격출력은 앰프가 정상적인 상태에서 연속적으로 낼 수 있는 출력을 말합니다. 기기에 따라 순간최대출력값이 정격출력값의 100배가 될 수도 있고, 1000배가 될 수도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소형 PC 스피커에서 말하는 출력 3000W라고 하는 것은 순간최대출력을 말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정격출력과는 차이가 큽니다. 
 그래서 앰프에서는 정격출력(RMS)가 가장 중요하며, 앰프나 PC 스피커를 보실때도 광고상의 PMPO가 아닌 실제 정격출력을 보시고 선택하셔야 후회가 적습니다. 


2. 앰프의 종류와 출력의 차이
 앰프는 오디오의 발전과정에 따라서 여러 종류의 제품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흔히 언급되는 것으로 진공관 앰프, A급 앰프, TR앰프, IC앰프 그리고 최근 급부상한 디지털앰프가 있습니다. 이러한 각 종류에 따른 앰프의 출력은 스펙에 나타나는 출력치수와 실제 구동하는 힘이 동일하지 않습니다. 앰프의 작동원리와 구조적이 차이가 있기 때문에 진공관 앰프 10W가 IC앰프 10W와 동일하다고 보장하지는 못합니다. 

 이러한 점 때문에 오래된 오디오 앰프에 대한 다양한 억측이 생깁니다. 일반적으로 진공관 앰프가 다른 앰프들보다 실출력이 높다고 봅니다. 그러나 반드시 그런 것은 아니며, 그것이 반드시 좋은 소리로 연결되는 것도 아닙니다. 일부의 오디오 매니아들은 감각적인 면을 고려해서 진공관 앰프나 TR앰프를 디지털 앰프의 몇배에서 몇십배의 차이를 매기곤 하는데, 저는 거기에 그다지 동의할 수 없으며 다른 분들께도 권해드리지 않습니다.


3. 출력과 스피커의 구동
 일반적으로 출력이 세면 스피커의 제어 능력이 좋아집니다. 하지만 더 정확하게 말한다면 스피커의 제어 능력은 출력과 별도로 댐핑 능력에 의해 큰 영향을 받습니다. 댐팽팩터(DF)는 흔히, 스피커의 구동력이라고도 불립니다. 댐핑팩터는 스피커 임피던스와 파워 앰프의 출력 임피던스와의 연관관계를 나타내는 것입니다. 특히 저역의 제어에 영향이 크게 나타난다고들 합니다. 

 그러나 댐핑팩터가 무작정 높다고 좋은 소리를 내지는 않습니다. 댐핑능력이 좋으면 좋은 소리를 내기에 유리해 지는 것입니다. 




calyx500_karoan.jpg

디지털 앰프 캘릭스500

기술의 발전과 함께 디지털 앰프는 점차 아날로그 앰프를 밀어내고 있습니다.


참고: 오디오 마니아 바이블
오디오 도락 입문

XE Login